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1 / 9
육아 놀이 카드
아이의 자율성, 독립성을 키워주세요 - 6가지
댓글 2
조회수 18407
스스로 하는 모습은 어렸을 때부터 최대한 키워주어야 합니다. 한번 의존적으로 변하면 계속 의존적인 아이로 자라날 수 있답니다.

★ 아이들은 만 2세 즈음부터 자립심을 드러냅니다. 

어떤 일이든 스스로 해내려고 여러 번 연습합니다. 숟가락을 제대로 잡지도 못하면서 밥을 뜨려고 낑낑대기도 하고, 옷을 혼자 벗어보려고 계속 다른 방향으로 잡아당기기도 합니다.

비록 입에 넣는 것보다 식탁과 바닥에 흘리는 게 더 많지만 그러면서 아이들은 자발적으로 행동하는 법을 배웁니다. 그러나 제대로 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시간이 많이 걸리니까, 행여나 다칠 수도 있기 때문에, 엄마 아빠는 아이가 해야 할 일을 대신해주면 어떻게 될까요? 스스로 할 기회를 빼앗긴 아이들은 점점 연습할 시간을 잃게 됩니다. 결국 자발적인 행동을 배울 기회가 사라지게 되는 것이지요.

★ 만 3세 이후부터는 아이의 자율성은 더욱 자랍니다. 

‘나’에 대한 개념, 즉 자아개념이 발달하게 되면서 자율성이 극대화되지요. 끊임없이 자발적인 행동을 저지당한 아이들은 이 시기에 자율적인 행동을 하지 못하고 망설이는 태도를 보이게 됩니다. ‘이렇게 해도 괜찮은 걸까?’ ‘엄마가 해주는 게 안전한 거고 내가 하는 행동은 잘못된 행동 아닐까?’ 하는 생각들이 차곡차곡 쌓여 아이의 결정력을 저해하지요.

당장은 아이가 말을 잘 듣는 것 같아 키우기 편할지 모르나 시간이 점차 지나면서 무언가 잘못되었음을 깨닫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 많은 부모들은 아이에게 “너도 다 컸는데 혼자 해야지 왜 그러느냐”라며 다그치기 시작합니다. 혼자서 해본 경험이 없는 아이는 이제 무척 당황하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혼자서 하는 행동을 회피하지요. 애초에 자율적인 태도를 가질 수 있도록 허락해 주었어야 하는 것입니다.

아이가 스스로 하려고 할 때 시도를 꺾게 된다면 아이는 스스로 하려고 도전하지 않을 거예요.

부모의 적절한 한계 안에서 아이 스스로 할 수 있도록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 아이는 이러한 환경 속에서 스스로 행동을 통제하고 자율성을 가지며 독립적인 아이로 자랄 수 있답니다.

우리 아이의 자율성을 키우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할까요?

1. 아이 스스로 하는 기회를 주세요

아이는 스스로 하는 경험을 통해 성취감을 느끼고 자신감을 형성해 나갑니다.

부모님이 도와주기 전 먼저 아이가 스스로 해볼 수 있는 기회를 주세요. 아이가 스스로 시도해 본 후 어려운 부분이 있다면 그때 도와주셔도 늦지 않아요.

아이가 자율성을 형성해 나갈 수 있는 기회를 빼앗지 말아주세요!!

2. 아이 스스로 규칙을 정해요

아이들은 스스로 생각한 규칙보다는 어른들이 정한 규칙 안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됩니다. 다른 사람이 정해준 규칙 안에서 수동적이고 의존적인 아이로 자라게 되지요.

아이 스스로 선택할 수 있는 결정권을 주세요! 자신이 정한 규칙을 실천할 수 있는 기회를 주세요.

3. 충분히 칭찬해주세요

아이는 칭찬을 듣기 위해 바람직한 행동을 많이 하려고 합니다. 무엇이든 스스로 하려고 도전하는 아이에게 칭찬을 해주세요.

칭찬의 긍정적인 효과를 얻기 위해서는 결과보다 과정을 칭찬하는 것이 좋답니다. “차이가 끝까지 하려고 노력했구나”, “차이가 정한 약속을 오늘도 열심히 지켰구나” 등의 칭찬의 말로 지지해준다면 아이는 스스로 하는 즐거움을 더욱 느낄 수 있을 거예요

아이 스스로 집중하여 놀이하는 경험은 학교에 가서 공부에 몰두하는 힘이 되고, 더 나아가 자신에게 주어진 일을 해내는 밑거름이 됩니다. 우리 아이의 자율성을 쑥쑥 키워주세요!!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2
똥깡지할매약 2달 전
항상 좋은글 감사합니다.

찬비니맘약 2달 전
좋은 글감사합니다.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