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육아법
차이의 육아 코칭5. 아이와 팽팽한 기싸움 대신 선택권을 주세요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아이들은 성장하며 자의식이 계속 자라납니다. 이런 과정에서 아이들은 자신의 영역을 시험해보고 싶어 하며, 알고 있는 사실에 대해서도 괜스레 떼와 고집을 부리기도 합니다. 이런 아이의 모습을 보는 엄마의 마음은 애가 타기도 하고 답답하고 화가 납니다.

어떤 엄마들은 아이에게 어떤 행동을 요구할 때 아이가 원하는 것을 들어주며 협상을 시도하려 합니다. 이를테면 "차이야 네가 오늘 밥 먹고 양치를 하면 네가 좋아하는 스티커 하나 사줄게"처럼 말이에요.

하지만 이런 협상은 잘못했다가 결국 아이의 떼고 집을 더 키울 수 있습니다. 만약 우리 아이와 협상을 해야 할 상황이 온다면 좀 더 현명하고 똑똑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조건부 선택권을 사용하세요

조건부 선택권이란 쉽게 말해 부모가 아이에게 기대하는 일과 아이가 좋아하는 일을 연결해주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바깥놀이를 나가기 전에 집안이 어질러져 있습니다. 이럴 때 아이에게 이렇게 이야기하는 것이지요. "차이야 엄마는 지금 시장 가는 길에 놀이터에 들릴 건데 방이 어질러져 있어서 고민이구나. 만약 네가 놀이한 블록들을 모두 제자리에 정리를 한다면 우리는 시장에 가기 전에 놀이터에 갈 수 있단다." 와 같이 말을 해준다면 엄마가 기대하는 일(장난감 정리)과 아이가 좋아하는 일(놀이터 가기)를 연결할 수 있는 효과적인 협상이 됩니다.

조건부 선택권을 사용할 때 이것만은 꼭 기억해주세요

1. 처벌은 아이의 선택사항이 아니에요

엄마들이 가장 흔하게 하는 실수 중에 하나는 조건부 선택에 처벌사항을 포함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네가 지금 방을 치우지 않으면 장난감을 다 버려버릴 거야” 와 같은 말은 실제 엄마가 정말 버리지 않는 이상, 공허한 협박에 가깝습니다. 아이가 원하는 바가 전혀 아니지요. 엄마와 아이가 모두 만족할 수 있을 만한 협의점을 찾는 것이 가장 이상적입니다.

2. 합리적이고 연관성이 있어요 해요

엄마 요구 사항과 아이가 좋아하는 사항이 서로 연관성이 떨어진다면 이 또한 엄마의 요구 사항만 전달하는 비 합리적이고 이기적인 조건부 선택권이 됩니다.

예를 들어 “차이가 장난감 정리를 다 하고 나면 엄마랑 쇼핑몰에 가자”처럼 엄마의 제안 조건이 아이의 흥미에 전혀 관련이 없는 것이라면 비합리적인 선택권이 됩니다.

3. 부정적인 말보다는 긍정적인 말을 사용해주세요

똑같은 말이라도 부정적인 말과 긍정적인 말에는 전달하는 에너지가 다릅니다. 되도록 아이에게 조건부 선택권을 줄 때에는 부정적인 말보다는 긍정적인 말로 바꾸어 실천해보세요.

예를 들어 "네가 동생하고 싸우면 이번 주말에 놀이동산은 못 갈 줄 알아"보다는 "네가 동생하고 사이좋게 놀이한다면 주말에 놀이동산에 데려다줄게"라고 말해보세요.

4. 건강, (공공) 질서에 관한 사항에는 선택권을 주지 마세요

아이에게 선택권을 주는 것에도 한계 설정이 있어야 합니다. 아이 스스로 옳고 그름을 판단하지 못하는 선택권은 의미가 없는 선택권이지요. 또한 합리적인 선택권이 될 수도 없습니다. 

예를 들어 아이와 함께 마트에 갔을 때 엄마를 따라 이동하지 않고 카트를 가지고 장난을 치려합니다. 이때 아이에게 "엄마가 물건을 다 살 때까지 기다려준다면 네가 원하는 대로 카트로 달리기 시합을 해보자" 와 같은 선택권은 아이가 도덕성을 발달시키는데 전혀 좋지 않습니다. 공공질서를 헤치기 때문입니다.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