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1 / 13
육아 놀이 카드
스스로 할 수 있는 것이 많아지는 우리 아이, 자기 주도성 키워주기!
댓글 13
조회수 22684
올바른 '자기 주도성'은 나 자신을 긍정적으로 인식하고 자신감을 느끼게 할 수 있습니다.

* 차이의 놀이 카드뉴스는 오른쪽 끝에서 왼쪽 방향으로 넘겨서 전체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어요 :) 


아이가 점점 더 '스스로'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세요. 어느 순간 아이는 엄마아빠 도움 없이 혼자 힘든 부분을 헤쳐나가야 합니다.

우리 아이가 스스로 해서 뿌듯했던 기억이 있으신가요?

아이가 부모 생각보다 잘 해내서 기특했던 순간을 공유해 보아요:)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랑죠하루 전
위험한건 자기가 하겠다하고 밥은 먹여달라함..

rubiy약 2년 전
혼자서 설거지해본다해서 한번해봐~지켜봤더니 야무지게해내던모습에 놀랐어요^^ 점점 성장해나가는 것에 행복하네요


꼬맹이황약 17시간 전
아이들은 설거지 정말 좋아하는것 같아요. 저희도 6~7살 때 제법 오래 하더니 지금은 하라고 해도 못 들은 척 하는 8살입니다 ㅠ ㅋㅋㅋ역시 장난감보다 실전 주방놀이가 최고이네요

정연아사랑해약 2년 전
5세아이 (만3세), 정말로 하나부터 열까지 "스스로할래"입니다.유치원도 적응끝나니 선생님도 도와주는걸 거부하더라구요. 뭐든지 "스스로 할래" 해서, 지켜봐주고 있습니다. 느려서 답답하지만 대견한맘이 더 크네요~^^


꼬맹이황약 17시간 전
부럽네요..주도적인 아이는 잘만 이끌면 더 많은 일을 해낼 것 같아요. 저희는 안전주의 아이라서.. ㅎㅎ

사랑둥이우리연우하루 전
혼자 옷 고르게 해서 입으면... 세상에 이런 패셤테러리스트도 없을 정도로 입습니다ㅜㅜ 도대체 찐한 형광 민트에 쌔빨간 양말을 신고 거기에 핑크색 샌달을 신어요...ㅠㅠ 웬만하면 입게 두는데 그 날은 도저히 못 참고 양말 벗겨버렸네요


꼬맹이황약 17시간 전
저도....공감 ㅋㅋ괴기한 패션인데 본인은 괜찮다는데 그걸 보는 제가 못 보겠어요 ㅋㅋㅋ그래서 옷코디에 양말, 악세사리만 고르게 해요 ㅋㅋㅋㅋ깔맞춤으로 잘 골라줘서 그래로 아직은 옷은 제가 코디합니다 ㅠ 다행ㅎ옷 관심없는 나이라...ㅠ

꼬맹이황약 17시간 전
저희는 베이킹 할 때 아이가 꽄 참여해요. 평소 나무늘보같은 딸인데 머랭쿠키든 뭐든 한다하면 나도 할래 하고 와요. 휘핑, 설탕 나눠넣기정도만 해도 기뻐해요. 그 이상은 힘들고 지루해서 본인이 다시 거실로 갑니다 ㅎㅎㅎ카트도 본인이 밀다 힘든걸 알아서 오래 밀지 않아요. 아이에겐 놀이같은건가 싶네요~ 시간개념 알 때 계획짜는것과 더 나아가서 코디는 본인이 하게 하려구요. 지금은 양말이나 핀 고르기정도만해요. 보상은 개인개념으로 줬는데 효과 최악이었어요 ㅋㅋTV시청에 올인하더라구요. 가족개념으로 보상 정말 좋네요!!! 잘 배우고 갑니다.

수아사랑행하루 전
이런행동은 위험해 엄마아빠랑 같이 해보자 ㅡ 연습해야겠어요!

천사맘20일 년 이상 전
신랑이 자기주도성이 너무 넘친다고합니다^^; 무조건 "내가내가"가 아니라 김밥말고싶어~심부름 내가 하고싶어~ 오늘 옷은 이렇게 입고싶어~ 알았다고하면 결재받듯이 이것저것 준비해야되요 ㅎㅎㅎ

akane약 2년 전
늘 스스로 하려고 하던 아이였는데 7살 되더니 갑자기 모든 일을 계속 도와줘 해줘 이래서 적응이 안되네요 ㅠㅠㅠ 심지어 뽀로로 비타민 포장도 뜯어달라며 ㅠㅠ


꼬맹이황약 17시간 전
헐!!!저희도 온갖 연약한 척 잌 잌 내숭연기하면서 요구르트 까달라고...!!!!저희 8살인데 여우됐어요

수학밍이약 2년 전
항상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