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Sign UpMy Page
Child Care Tips
이유식을 잘 먹지 않는 아기 대체 뭐가 문제일까요? 7가지 이유
Views 0
Share with your loved ones.
Copy URL
엄마가 정성스럽게 만든 이유식, 아이가 잘 안 먹으면 일단 속상합니다. 엄마도 사람인지라, 열심히 노력한 걸 아이가 거부하면 기분이 좋지 않지요. 하지만 우리 아기는 우리 아기 나름대로의 이유가 명확히 있답니다. 어떤 이유들이 있을까요? 우리 아기가 이유식을 안 먹는 이유를 생각해보고, 거기에 맞는 대처를 해주세요. 아이는 조금만 더 기다려주면 분명 더 잘 먹게 될 거예요.

아기가 이유식을 좀처럼 먹지 않고 우유나 간식만 먹으려 한다면 엄마들에게는 큰 고민일 테지요.

아기가 이유식을 먹지 않는 것에는 몇 가지 이유들이 존재합니다.

우리 아기가 이유식을 잘 먹지 않는다면 해당되는 사항이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 이유식을 너무 일찍 시작했다.

젖 먹는 아기들의 이유식 시작 권장 월령은 6개월입니다. 5개월에 시작해도 크게 문제 되지 않아요.

하지만 이보다 더 일찍 시작하면 소화가 어렵고 씹기가 어렵기 때문에 이유식을 거부할 수 있습니다.

◎ 과즙을 먼저 먹였다.

육아잡지 같은 데서 보면 이유식의 시작을 과일로 권하기도 하는데 이렇게 되면 달착지근하고 향긋한 과일 맛에 익숙해져서 맛없는 쌀 미음을 안 먹으려고 합니다. 이유식을 막 시작하는 아기라면 며칠만 중단하고 쌀 미음부터 다시 시작합니다.

◎ 너무 되직하게 해서 먹였다.

처음 먹는 쌀 미음은 모유보다 약간 진한 정도로 아주 묽은 상태의 미음입니다.

여기에서 서서히 아기가 눈치채지 못하게 농도를 바꿔줘야만 거부감 없이 고형식에 적응할 수 있는데 처음부터 되직한 죽을 먹이면 힘들어서 안 먹으려고 해요.

이 부분은 약간 문제가 심각해지기도 하는데요. 농도를 다시 묽게 해줘도 한번 힘들었던 기억이 있어서 묽게 해줘도 여전히 잘 안 먹는 아이들이 많습니다. 포기하지 말고 그 상태로 양이 늘어날 때까지 꾸준히 시도해보세요.

◎ 적당한 식사시간을 찾아내지 못 했다.

이유식은 하루 중 오전 시간에 주는 게 좋다지만 오전 시간에 아기 컨디션이 좋지 않다면 아기의 기분 상태가 가장 좋은 시간으로 택해 먹이는 게 더 좋습니다.

◎ 너무 배고플 때 이유식을 먹인다.

큰아이들 밥 먹이는 거 생각하고 배가 고프면 잘 먹겠지 싶어서 배고플 때 주는 분들이 있는데 오히려 이유식을 처음 시작하는 아기들은 너무 배고픈 상태에서는 젖처럼 목으로 시원스럽게 넘어오지 않으니까 이유식을 안 먹으려고 합니다. 이럴 때에는 수유를 잠깐 하고 이유식을 주시는 게 좋습니다.

◎ 누워서 먹인다.

이유식은 원칙적으로 앉아서, 숟가락으로 먹여야 합니다.

아직 잘 앉지 못하는 아기를 눕혀놓고 먹이면 위험하기도 하고 아기도 불편하게 여깁니다.

혼자 앉지 못한다면 엄마가 무릎에 앉히고 뒤에서 떠먹이는 방법도 좋습니다.

어찌 됐든 이유식은 앉아서 먹어야 합니다.

◎ 이가 나는 중이다.

이 나는 월령은 아기들마다 개인차가 있지만 평균 6개월 무렵에 첫 치아가 나옵니다. 이가 날 때에는 잇몸이 가렵고 아프기 때문에 많이 보채고 이유식도 잘 안 먹으려고 할 수 있어요.

이건 이가 다 나오기를 기다리는 수밖에 없지만 이유식 전에 찬 물수건을 잇몸에 잠깐 대주면 시원해서 가려운 걸 잠시 잊을 수 있습니다.

Please Note
All content on Chai's Play is for all caregivers of children. The main caregivers of children can vary from fathers, mothers, grandparents, and babysitters, depending on each family's situation. However, it is noted as 'Mom' for convenience in the content. This is not to imply that mothers should primarily raise children. Please understand this context.
Share with your loved ones.
Copy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