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1 / 5
육아 성장 웹툰
차이의 자존감 이야기 - 감사한 것
댓글 42
조회수 19371
아이의 웃음소리, 따뜻하게 감싸주는 양말, 향긋한 커피 한잔... 우리 주변 작은 것에 감사해요♡

마음을 몽글몽글하게 하고, 행복한 마음이 들게 하는 감사한 것들은 셀 수 없이 많아요.. 

오늘 하루 여러분은 어느 것에 감사한 마음이 들었나요?

우리 함께 감사한 것을 많이 :) 발굴하기로 해요♥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신나는맑음이2년 이상 전
커피 한잔, 밤새 잘 자주는 아이, 새벽의 고요함에 감사해요. 5시 이전에 일어나 혼자만의 시간을 가지니 정말 좋아졌어요. 새벽에 감사일기 매일 쓰구요.ㅎ 감사일기 강추입니다!!

맘맘이야2년 이상 전
평일 오전 사람 없을 때 하늘 좋은 날 아이랑 같이 집 근처 산책 가면 참 좋더라구요

팔송사랑해2년 이상 전
아침에 눈 뜨자마자 울어 재껴서 🐕힘들었는데...ㅎㅎ 이글보니 우리 아가들 천방지축이면 어때요 밥잘먹고 건강하니 그것만큼 감사한게 없지요 ㅎ 아침부터 악마로 변신해서 미안했다 아가들 ㅋ

딸둘마망2년 이상 전
꿈꼭쓰님 말씀 백프로 공감. 커피한잔, 뷰가좋은집. 이걸로 엄청 큰 위로가 될때있어요. 요새 괜시리 울컥울컥 올라왔는데 감사해요..

엄마는슈퍼맨2년 이상 전
애둘이 10월에 12월에 번갈아 입원하고 나서야, 다같이 투닥거리는 일상이 행복인걸..알았는데 하루지나니 또 계속 불평하고있엉ㅎ네여 반성합니다

너굴242년 이상 전
저는 커피 커피숍 커피 한잔이었는데 건강 때문에 요즘은 햇볕 쬐며 걸어요^^ 감사일기 쓰고요

새싹292년 이상 전
잘자고 잘먹고 잘놀고 일상적인 일상을 늘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아이가 조금만 아파도 뒤죽박죽되는 하루들을 겪어나가며 일상의 평온함이, 아이가 내게 주는 웃음이 얼마나 귀하고 행복한일인지 매일 느끼며 살아가려고 노력합니다. 힘들고 고단한 육아지만 오늘도 나아가는 모든 부모님들 . 오늘도정말 수고 많으셨어요!💓💓

하쥬하쥬2년 이상 전
아기는 아파도, 아빠도 아파도 엄마는 안아프려고 조금만 목이 칼칼해도 쌍화탕 먹고자고, 며칠전에는 마법에 걸려 밤새 다리가 아파 꼬박 날 새도 정신 멀쩡히 하루를 보낸거 보면 엄마의 정신력은 우주 최강이구나싶어요. 이것 또한 감사한 마음입니다. 아기 아픈거 나아져서 감사하고, 엄마아빠 웃겨줘서 또 감사한 요즘이에요👍

호박차2년 이상 전
아기 수신증이 돌 되니까 다 나았어요. 정말 감사합니다ㅠㅠ 우리 가족 건강했으면 좋겠어요...

love안2년 이상 전
전 제가 수술받고 입원하는동안 집에 쌍둥이아기들 보고싶어 죽는줄 알았어요 쌍둥이 본다고 힘들다고 화내고 했던게 진짜 하나도 생각안나고 그저 아기들하고 같이 있고 싶더라구요
댓글 더보기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