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1 / 2
육아 놀이 카드
내가 아이였을 때 부모님께 꼭 듣고 싶었던 한 마디는?
조회수 271
작은 아이였던 내가 어느 새 어른이 되고 부모가 되었지요. 아이였던 내가 부모님께 듣고 싶었던 말이 있나요? 내가 아이였을 때 엄마 아빠에게 차마 하지 못한 이야기가 있나요? 지금 떠오르는 말이 있다면, 댓글로 나눠 주세요 :)

지금은 입장이 바뀌었지만, 나도 아이였던 시절이 있지요.

내가 아이일 때

차마 말로 표현하지 못했던,

마음 속에 담아둔 소리가 있나요?

"아! 맞아. 바로 그 때! 나도 그랬었어..."

부모님께 꼭 그 말을 하고 싶었는데,

그 때는 어떤 상황이나 분위기 때문에,

혹은 표현할 적절한 방법을 찾지 못해서 말하지 못했던 말들이 있나요?

돌아보니 말하지 못해 답답했던,

또는 아쉬웠던 이야기가 있다면 댓글로 회원님들과 함께 나눠 주세요♥


내가 그 때 꼭 듣고 싶었던 이야기, 하지 못해 아쉬웠던 말들을 생각하며 


내 아이에게 한 마디라도 다정하고 따듯하게 건네는 햇살같은 하루가 되길 바랄게요 :)


우리 회원님들 상황은 달라도 지금 이 순간 

'각자 200% 최선을 다하고 있을 거예요.' 

서로 얼굴도 이름도 사는 곳도 잘 모르지만, 

아이를 사랑으로 기른다는 한 가지 공통점으로 우리는 돈독한 동지애를 느끼게 되지요. 

육아의 여정은 힘들지만, 보면 잠시라도 웃음 지을 수 있는 댓글로 

서로를 격려하며 응원해 주세요♥  


● 회원님들께서 많은 댓글로 속 마음을 나눠주셨던 스토리!

     보러가기 >> 아이가 엄마 아빠에게 바라는 공감태도 9가지(터치)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0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