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육아법
선배 맘이 알려주는 입덧에 대처하는 기본자세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입덧 시작 시기는 개인마다 차이는 존재하지만 보통 임신 9주차에 많이 시작되며 11주에서 13주 사이에는 절정을 이르다가 서서히 완화될 수 있습니다.

입덧 증상은 태반이 형성되며 수정란을 발육시키기 위한 호르몬이 분비되며 생기는 증상으로 점차 몸 안의 호르몬 변화에 적응하게 되면서부터 증상이 완화되기도 합니다.

입덧에는 별다른 치료방법이 존재하지 않기 때문에 심한 구토로 인해 탈수증상이 보이지 않고, 영양불균형이 일어나지 않도록 엽산과 같은 필수 영양제 섭취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선배 맘이 알려주는 입덧에 대처하는 기본자세

1. 아침 식사는 꼭 챙겨 먹어요

입덧은 공복 상태에서 더 심해집니다. 식사는 거르지 않고 음식을 조금씩 자주 먹는 게 좋아요. 아침에 따뜻한 우유를 한 잔 마시고 30분쯤 지난 다음 일어나서 활동을 시작하면 공복으로 인한 입덧 증상이 완화시키는데 도움을 줍니다.

2. 자극적인 음식 냄새는 피하세요

입덧이 심할 때는 조금의 음식 냄새에도 메스꺼움을 느끼지요. 이럴 땐 가급적 음식 만드는 냄새를 맡지 않도록 조심하는 것도 좋아요. 자극적인 냄새가 나지 않는 견과류나 과일류로 영양을 섭취해도 좋습니다.

3. 개인 기호에 맞는 음식을 찾아보세요

심한 입덧에도 유독 내 입맛에 잘 맞는 음식도 있을 것입니다. 입덧에 좋다는 음식을 억지로 먹기보다는 개인 기호에 맞는 음식을 찾아 먹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4. 물을 많이 마셔야 해요

심한 입덧에는 구토 증상으로 인해 탈진이 올 수 있습니다. 체내에 부족한 수분을 보충할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 써야 합니다. 보리차나 수분이 많은 과일의 섭취로 수분이 부족하지 않도록 신경써야 합니다.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