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육아법
우리아이 기질 이야기 "기질에서 성격이 나오고 성격에서 행동이 나옵니다"
댓글 11
조회수 86069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엄마가 꼭 알아야 할 육아 정보 - '기질' 우리아이의 기질을 알고, 거기에 맞춘 육아법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우리아이 기질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져볼까요?

"기질은 성격을 낳고 성격은 행동을 낳는다”

[2011.7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장 김영훈]

기질이란 무엇일까요?

▶ 기질이란 한 사람이 가지고 태어나는 고유의 ‘천성’입니다.

기질은 타고나는 것이기 때문에 본질이 변하기는 어렵지만 어떠한 양육환경에서 자라느냐에 따라 아이의 성격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느린 기질의 성향을 타고난 아이가 자라서는 매사 빠른 의사결정을 내리고 적극적인 성격과 행동을 보이는 것이 바로 그 예이지요. 하지만, 근본적으로 외부 환경에 대해 천천히 받아들이는 아이의 타고 난 기질 자체는 변하지 않습니다.

▶ 엄마와 아이 둘 다의 기질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해요

부모들은 흔히 우리 아이를 가장 잘 알고 있다고 (나도 모르게) 생각합니다. 하지만 정말 우리 아이의 성향과 기질에 맞춘 육아를 했는지, 엄마의 육아 방법에 아이가 맞춰진 것인지를 다시 한번 체크해 봐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주 양육자인 엄마의 기질과 성향 먼저 체크해 보고 '나의 양육 특성'을 파악해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부모 자신의 기질과 성향에 대한 이해를 가지고 아이에 대한 기질을 파악한다면 우리 아이 맞춤 육아가 조금 더 쉬워집니다.

▶ 엄마와 아이의 기질이 충돌하면 육아는 힘들어져요

엄마와 아이가 각자 다른 기질을 가지고 있다면 엄마가 아이에게 보여주는 양육방법에 충돌이 있게 됩니다. 엄마들의 흔한 고민인 “우리 아이는 왜 이렇게 내 맘을 몰라주고 내 말을 못 알아들을까?"라는 생각이 자주 드는 상황은 기질이 충돌했을 때 생깁니다.

물론, 기질을 결정하는데 있어 약 50%가량은 유전적인 요인이 존재합니다. 부모의 유전인자를 물려받았지만 부모 또한 성장하면서 환경적인 영향을 받고 자랐기 때문에 아이가 가진 기질과는 전혀 다른 육아 방법을 실천하고 있을 수도 있습니다.

▶ 아이의 기질에 맞지 않은 육아방법은 왜 좋지 않을까요?

아이의 기질에 맞지 않는 육아 방법으로 아이를 이끌고자 한다면 아이는 우선 스트레스를 받게 됩니다. 우리 몸은 스트레스를 경험할 때 뇌에서 ‘코르티솔’이라는 호르몬이 분비되어 스트레스에 맞서 싸울 태세를 준비하지요. 하지만 지속적으로 아이와 충돌을 하게 되고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아이는 심리적으로 무력감과 우울감을 느끼고 산만함을 보일 수 있습니다. 또한 감정 조절 기능도 약화되어 과잉행동을 보이기도 합니다.

▶ 우리 아이의 기질 제대로 파악하자

생각보다 많은 엄마 아빠가 우리 아이의 기질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우리 아이가 평소 이런 행동을 보여서 이런 기질인 것 같다’라는 엄마의 섣부른 판단은 위험합니다.

우리 아이의 기질을 제대로 파악하기 위해서는 전문기관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의 기질을 정확하게 판단한 후에 우리 아이에게 맞는 기질 양육법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 기질별 우리 아이 특성

순한 기질의 아이

순한 기질의 특성을 가진 아이는 전체 아이 중 약 40%에 해당합니다. 태어날 때부터 좌뇌가 발달되어 신체의 리듬이 규칙적인 특징을 보입니다. 감정을 담당하는 편도체의 반응이 민감하지 않기 때문에 낯선 사람과 낯선 환경에 두려움을 덜 느끼고 안정적으로 적응을 하게 되지요.

까다로운 기질의 우리 아이

까다로운 기질의 아이는 외부 자극에 민감한 특성을 보입니다. 먹고 자는 신체의 리듬에 불규칙함을 보이고, 낯선 환경과 낯선 사람에 대해 두려워하거나 회피하는 반응을 보이게 됩니다.

느린 기질의 우리 아이

느린 기질의 아이는 외부 자극에 대한 적응이 조금은 느립니다. 새로운 것들에 대해 부정적인 반응을 보인다는 점에서 까다로운 기질 아이의 특성과 비슷하지만, 활동량이나 반응의 폭이 까다로운 기질의 아이보다 적습니다.

댓글11
휼휼랼4일 전
음 모르겠어요 ㅎ

호근예준유라25일 전
규칙적인 생활리듬은 엄마의 성향이 반영되는거 아닐까요? 저희 아가는 제 성향때문인지 밥먹는 시간 잠자는 시간 칼같거든여...

보은마미26일 전
기질을 어케 판단하나요.

또기아범27일 전
슈플레님은 본인은 어떤기질이신지 생각해보시면 좋을듯. 애기는 순한기질인데 본인이 예민기질이라 타인과의 접촉이 적어 애기도 낯을 가릴수 잇어요. 본인이 아이의 기질을 위해 타인 접촉을 많이하면 낯가림도 사라질 아이일수 있겠죠?

슈플레29일 전
낯선 환경은 괜찮은데 낯선사람은 좀 힘든데... 이건뭘까요.... 일단 다들순하다고하는데 제앞에서는 까탈스러운거같아요 ㅠㅠ

미녀맘약 한 달 전
둘째 아들 도무지 기질을 모르겠어요 순한듯 순하지 않고 엄마 밝히고 잠투정심하고ㅠ엄마가 옆에 없음 무조건 울어요ㅜ 까다로운 아이일까요? 느린아이일까요?ㅠ

CJH1217약 한 달 전
첫째가 완전 순둥이라 둘째는 확실한 까다로운 기질이네요ㅜ 마치 처음 육아하는것 같아효~ ㅠㅠ

위례댁약 2달 전
기질별 양육방법 알려주세요

아휴맘2달 전
정말 오랫동안 조카들을 봐왔지만...제 자식이 역대급 순한 기질에 속하네요...그렇다고 육아가 쉽진 않습니다 ㅋㅋㅋ다른 아이들에 (비해) 순할뿐 쉬운육아는 없어요 ㅠㅠ 제발 순한 기질 아이라고 키우기 쉽겠다 소리좀 하지 마요..정도의 차이지 육아 힘든건 매한가지니까요~

aki203달 전
우리아이도 7갤. 기질파악하기엔 어린것 같지만 순한기질인듯 보입니다.

댓글 더보기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