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엄마아빠 이야기
내가 힘들어 하는 아이 행동은?
댓글 95
조회수 17760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육아의 어떤 부분은 잘 헤쳐나가는데, 아이의 어떤 행동이나 말이 나를 힘들게 할 때가 있습니다. 내 내면의 무언가를 아이가 건드렸기 때문에 그럴 텐데요.

💗 아이가 의도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특정 아이 행동에 상처를 받을 때도 있습니다.

또한 육아를 하면서 어떤 부분은 문제없이 잘 흘러가는데, 유독 특정 아이의 행동은 잘 관리가 안 될 때가 있지요.

예를 들어 아이 핸드폰 시간 관리, 마트에서 아이 떼부림에 장난감 사주기, 놀이터에서 집으로 아이 데려오기 등등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아이가 어려도, 커도 이런 부분은 꼭 생겨납니다.

⭐ 만 6살 딸을 둔 엄마의 실제 사연입니다.

나름 아이를 잘 키웠다고 생각을 했는데, 유독 잘 안되는 것은 아이가 삐지는 순간이에요. 저는 무딘 편이고 아이는 예민한 편인데, 제가 아이의 예민한 니즈를 가끔 헤아려주지 못해 아이가 삐지면 방문을 쾅 닫고 들어갑니다.

그러면 저는 정말 화가 나더라고요. '쾅' 방문을 닫고 들어가면 제 자신이 아이에게 무시당하고 있나 이런 생각까지 들면서요. 아이가 기분이 좋을 때 설명해 주려고 노력합니다. 삐지면 왜 삐졌는지 이야기를 해주어야 하고 방문을 쾅 닫는 게 아니라고 말이에요. 하지만 아직까지 효과가 크지 않아 계속 설명하고 저도 아이 마음을 잘 헤아려주어야겠지요..

🍀 나는 어떤 아이의 행동을 다스리기가 힘들다고 느끼나요? 어떤 부분에 또 상처를 받나요?

수월하기만 한 육아, 교육은 없지요. 부족한 부분을 명확하게 인지하고 있다면 조금씩 대응책이 생겨난답니다.

🙋‍♀️🙆‍♂️ 해당 아이의 모습을 엄마 아빠가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어떻게 조금씩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와줄지 논의하고 실천하도록 해요!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준서사랑해사랑해일 년 이상 전
밥안먹을때.. 몸에서 사리나올것 같음


밤비허비일 년 이상 전
하아ㅠㅠㅠ 우리 딸도 밥 한그릇 먹이는데 한 시간 걸리네요ㅠ

silvermom일 년 이상 전
맞아요... 왜 사람은 하루에 세끼를 먹어야하는지...라는 생각이 들게 힘드네요ㅠㅠ

song81mcg일 년 이상 전
저 안 먹는 아기 가정보육하는 여자에요. 하루 세 시간. 차라리 나라를 구하는게 쉬울까요?

만복이엄마v일 년 이상 전
와 저 지금 1시간 40분째 먹이는디 아직도 먹이고 있어요^^하핳ㅎ하하하하하하ㅏ하하ㅏㅏ하허허헣

꽃길주하일 년 이상 전
지금도 한시간 걸려서 만든 밥은 안먹고 페디아 마시고 잠들었는데 밥 안먹는다고 탁자 위에 발 올려서 보란듯이 쳐다보면서 발가락꼬물거릴 때,그러는거 아니라며 착하다 내려놓고 애기는 또 올리고 그걸 반복하다보면 진이 다 빠지는데요ㅎㅎ재울 때에 잠투정으로 떼써가며 망치 같은 발로 차는것까지 더해지니 정말 참기 힘들더라구요. 입술 깨물며 참느라 입술에서 피가나도 화 안내려고 참아야 하는 나는야 엄마. 너무 지나칠 땐 한두번씩은 혼나지만요..밥 잘 먹는 방법 다 해봐도 몇숟갈 더 먹을 뿐..

빠앤일 년 이상 전
와 밥숟가락던질때 정말 후..... 하루종일 내가 말안하고 구석에 처박혀잇엇어요 멘탈털리고 자책하고.. 그뒤로 전 그냥 안줘여 굶깁니다.......

박꼼꼼이일 년 이상 전
안 먹으니깐 어린이집가서 못 얻어먹고 굶을까봐 저도 가정보육중입니다ㅠㅠㅠ 자기손으로 잘 안 먹어요ㅠㅠ

딸기셩이일 년 이상 전
얼집 다니는데 얼집에선 잘먹지만 집에선 안먹어요. 전 안먹으면 먹기싫은가보다하고 그냥 치웁니다. 스트레스 안받아요

togksmfcjstk일 년 이상 전
저도 진짜 분유부터도 많이 안먹는 뱃골 작은 아이엄마인데, 어린이집 다니니 오히려 밥도 잘 먹고 국 떠 달라고 조르기까지 하는 아이가 됐어요!

정자현일 년 이상 전
우와 진짜 저 댓글안다는데 너무너무 요즘 미춰버릴것같아요..34개월남아인데..가정보육중입니다. 원래 첨엔 스스로먹고 나중에 맘급해지면 떠먹여줬었어요 떠먹이면 그래도 먹거든요 이틀전부터는 이제네가 끝까지 다 떠먹어라 했더니 ..한숟갈먹고 떠들고 한숟갈먹고 저거 줘보세요 하고..하나둘셋 세면 한숟갈 뜨는거야 이러면 할수없이 한숟갈 입에 넣습니다.. 키도 보통아이보다 많이 작은편이라 애는 타고.. 타이머 해놓고30분내에 밥을 다 먹어야 비타민젤리 주거든요 그거라도 먹이고싶은데 밥을 안먹으니 줄수도 없고 ㅠ 30분 지나면 밥상을 치워버리니 애가 한두숟갈먹고 끝이예요 게다가 10분정도되면 애가 그냥 그만먹고 내려가서 놀겠다고합니다 밥만아니면 참 수월할텐데 ㅠㅠㅠㅠ

szy일 년 이상 전
외식이 하고파 유튜브 보며 먹이다 중독된 애 엄마 여기요 ㅠㅠ

늘평안일 년 이상 전
아들둥이 키우는데 애들한테 화나는건 그닥 없는데 남편이 문제.. 가끔 남편때문에 아이들에게 이유없이 짜증낼때 있어 그게 좀 속상하고 미안하더라구요 ㅠㅠ


봄동엄마일 년 이상 전
매일같이 늦게들오는 남에편때문에 욱하는 마음에 아이에게 짜증부리는 내가 밉네요

알로깐지일 년 이상 전
저도 공감합니다ㅜㅜ 아이한테 화가나는게 아닌데 남편놈이 나를 화나게 하면 그 기분이 아이에게 가더라구요ㅠㅠ 아이는 감정쓰레기통이 아닌데... 하고 후회하고 사과하고도 또 비슷한 상황이되면 아이에게 짜증에 갑니다ㅠㅠ

싼타야일 년 이상 전
밥 뱉는거... 먹기싫으면 입을 벌리지말거라..


도담성윤일 년 이상 전
뱉을 때마다 부글부글...

멜로디마마일 년 이상 전
ㅋㅋㅋ 저 어릴때 밥 꾸역꾸역 먹다가 개우니깐 다시 먹이셨던 기억이 어슴프레 남아있습니다 ㅋㅋ

또치82일 년 이상 전
저두요~ 입에 가득 넣고 또 달라고 해서 줬더니 푸푸푸 다 뿜어버리네요... 하아... 진짜 참을 인인인입니다.

뽁뽁선호일 년 이상 전
싫어요 메들리... 하아.. 뭐든 다 싫어요 안할래요.. 속이 부글부글..


태이할머니일 년 이상 전
우리손녀도 그래요^^

달곰c일 년 이상 전
저도요!!! 참다 참다 "도대체 되는 게 뭐야?" 하며 화낸 적도 있어요. "싫어요."에 속상한데 애한테 화내서 또 속상하고 ㅠㅠㅠㅠㅠㅠㅠ

푸른마음처럼일 년 이상 전
아 저도 시러병이 저도 참 힘든점 ㅠ ㅠ

꽃길주하일 년 이상 전
아이가 나빠서 그러는게 아닌걸 알아도 한두번이 아닌 일상이 되면 스트레스가 말도 못하게 되는것 같아요.28개월 아들램 계속 가정보육하다가 어느 순간 감정으로 애한테 화를 내고 있는 제 자신을 보면서 얼집을 보내기로 마음 먹고 보낸지 이제 한달 되었네요. 엄마들 육아스트레스는 누가 풀어주나요 어디가면 풀리나요 그걸 알려주세요.

은성맘k일 년 이상 전
14개월된 딸아이가 있는데 요즘 들어서 지 성질대로 다하고 때쓰고 안되면 때리고 소리 지르고 악쓰고 지금 둘째임신중인데 몸은 무겁고 힘든데 이제는 케어가 안되여 진짜 너무 힘드네여


새희망일 년 이상 전
둘째까지?? 아~진짜힘들겠네요 저도 13개월된 딸키우는 맘입니다 우리도 때쓰고 ㅠㅠ 악쓰고 그래요 둘째는 생각도 모하공ᆢ

꽃길주하일 년 이상 전
시선전환도 잘 안되나요? 첫찌 관심을 아예 다른데로 돌리는걸 해보세요. 아니면 때론 무시와 단호가 답일때도 있어요. 저희 애도 컨트롤이 안되는 시기인데 그럴 땐 전 그냥 티비보여줘요. 티비보면서 떼쓰면 또 반대로 티비 꺼버려요. 말 안들으면 티비 못 보는거야. 이렇게요. 처음엔 난리난리 나죠. 안받아주고 단호하게 계속하다보면 나중에는 바닥에서 일어나서 소파에 앉아요. 얌전해져요. 엄마의 시간도 소중하잖아요. 첫찌만이 아니라 엄마랑 뱃속에 애기를 위해서라도 힘 내세요 화이팅!!잘 드셔야 해요!!!!

꿀떡어무니일 년 이상 전
뭐하자 이러면 싫어싫어 도망다닐때요 ;; "지금나랑장난하나"싶어 욱하네요 ㅜ 4살딸맘이에요

냔Olv일 년 이상 전
20개월 남자아이...잘 놀다가 갑자기 싸대기를 찰지거 때려요..ㅜㅜ 가끔은 머리로 박치기를... 와ㅜㅜ 누구한테도 맞아본적 없는 뺨을 맞으려니... 내새끼라 줘패지도 못하고ㅜㅜ오늘도 바람 쐬며 열을 삭힙니다ㅜㅜ


벗꽃엔딩일 년 이상 전
저는 아이가 흥분하면 깨물때 진짜 아파요ㅠ

닭고기일 년 이상 전
근데 이건 안되는 거 같아요. 줘패진 못해도 정말 단호히 혼내요..

szy일 년 이상 전
즈이 애도 8갤부터 32갤 현재까지 때립니다. 단호히 안된대도 똑같아요. ㅡㅡ

Amy90일 년 이상 전
18개월 하하하하하

셉딱지일 년 이상 전
해야할거 안하고 말만하고 있을때 정말 화나요....씻을때랑 등원준비할때 잘때 제일 화나요...
댓글 더보기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