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1 / 1
육아 놀이 카드
1살 아기에게 정말 중요한 눈맞춤
댓글 22
조회수 19232
오늘은 우리 아이와 얼마나 많은 눈 맞춤을 하셨나요?

아이와의 눈 맞춤은 아이가 잘 자라고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으로 중요하게 여겨지지요. 

어린 아기들은 부모의 얼굴 표정을 보며 감정을 익히고 즐거워해요. 또한 바라보는 눈빛으로 엄마아빠 사랑을 느끼게 됩니다. 

아이와 눈을 맞추고 사랑하는 마음을 전해 보세요.

오늘 우리아기와 찐한 눈 맞춤을 해주셨나요? 

우리 아기만의 옹알이, 귀여운 모습을 공유해주세요 :)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잼재미마미2년 이상 전
40일도 안됐는데 벌써 오옹~~우와아~막 옹알이 시작할려고 하는것같은데 이모님이 옹알이 하는것같다고하는데 원래 이렇게 시작하는건가요?


코코맘마뀨2년 이상 전
ㅇㅇ

담담라임2년 이상 전
근데 8개월시기에 구강기가심한가요ㅜㅜ너무 하루종일 모~~든걸입에빨아요ㅜ쪽쪽이는안주고있어요! 잘때만주고요


둘둥이2년 이상 전
저희 애기도 그때 유독 그랬어요 지금 10개월인데도 한번 눈으로 확인하고 입에 가져다대요.. 털 달려있는거면 퉤 거리구요ㅋㅋ 맘에안들면 입에 대지도않고 그냥 던져요

바다맘02년 이상 전
즤딸랑구는 9갤인데 주먹을 다넣어여ㅠㅠ

까꿍이맘22년 이상 전
ㅠㅠㅠㅠ저희애기도 난리에요. 막 소파뜯고 플라스틱 갉아먹거나 너무 찡찡거려서 전 쪽쪽이 물려서 좀 안정시켜요ㅠㅠ보니까 이 나고 있더라구요

JUA2년 이상 전
신생아때부터 눈맞춤 부끄러워하고 부담스러워해서 너무 어려워요 ㅠ.ㅠ 엄마는 찐하게 눈맞춤하고 싶어 얘야.. 그래도 기어와서 옆에와서 몸 기대면 세상이쁘답니다ㅎㅎ

하늘여누맘2년 이상 전
까꿍놀이하면서 눈맞출때 엄청 좋아해요! ㅎㅎ 이름부를때 쳐다봐주긴해요ㅎ 젖물리고 눈맞추면서 재울때 그때 너무 사랑스러워용^^ 울 아들 샤릉해♡

카키쿠에2년 이상 전
우리딸은 눈맞춤은잘안해줘요

안이어매2년 이상 전
자기 기분좋을때만 쳐다봐줘요ㅋㅋㅋㅋㅋ

자레드약 일 년 전
이제 52일되었는데 아기가 손을 거의 안써요. 손가락를 억지로 쥐어주면 쥐고 있다가 놓기는 합니다만 팔을 뻗거나 스스로 잡으려 하지를 않아요. 문제가 있는 것일까요?

꽃담과허니비2년 이상 전
거울로 까꿍놀이 하면 엄청 좋아해요~ 얼굴 안보이는 각도로 숨으면 빼꼼하고 고개를 내밀어서 눈마주치면 빙긋 웃어줘요🥰

우리엔쮸2년 이상 전
무릎에 앉혀놓고 놀다가 한번씩 고개를 위로 해서 엄마를 보며 씨익 웃어요. 예뻐해달라고 애교 부리는 것 같아요. 같이 눈 마주치고 웃으면 만족한 듯 다시 앞에 보고 놀다가 또 한 번 쳐다보고 ㅎㅎ 너무 사랑스러워요ㅎ


솔이솔잉맘2년 이상 전
5개월 저희 딸도 이러는데ㅎㅎ 공감되네요^^

김뽁이야2년 이상 전
노느라정신없어서 불러도 안쳐다보고; 막 기어다니고 물고빨고 하다가 기어와서 일으켜라 일으키면 앉혀라 앉으면 또 일으켜라 무한반복 앉아서 놀다가 또 어디론가 기어가고 다시와서 무한반복;; 눈마주치는것도 하루에 몇번안되고 이거 맞는건가요..?;;;


판타스티포2년 이상 전
저희 집이랑 똑같아요! 걱정도 되는데 첫 애라 맞는건지도 모르겠고 궁금하네요;

dove572년 이상 전
저희 아기도요 ㅜㅜ 걱정되요 이제 8개월인데 몇번 안쳐다보고 자기 놀이만 해요 엄청 설치고 정신 없어요 할아버지가 힘들어서 영상 보여줬는데 영상 볼 때만 집중 평온 ㅜ 이래도 되는건지 걱정되지만 안보여주기 힘들게 되어버렸어요

솔이솔잉맘2년 이상 전
dove57 8개월이면 아직 늦지않았어요 2살 이하 아기들 미디어 노출 진짜 안좋데요ㅜ
댓글 더보기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