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엄마아빠 이야기
출산 그 격정의 시간, 아빠가 꼭 알아야 할 행동 지침
조회수 5144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막상 진통이 시작되면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우왕좌왕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예비 아빠가 당황하는 모습은 출산을 앞둔 예비 엄마의 마음을 더욱 불안하게 할 수 있으니 침착하게 행동하는 것이 좋습니다.

1. 진통 시간을 체크하세요

출산이 다가오는 시점에는 가진통이 나타나곤 합니다. 

처음에는 20~30분 간격으로 진통이 오다가 점점 진통 시간이 단축되는데, 초산인 경우 5분~10분, 경산인 경우 15분~20분 간격으로 이어진다면 즉시 병원에 가야 합니다.

2. 차로 이동 시 쿠션을 준비하세요

차로 병원까지 이동할 때에는 누워서 이동하는 것보다는 쿠션을 껴안고 이동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자차로 이동할 경우 차 뒷좌석에 쿠션을 미리 구비해두어도 좋습니다.

또한 병원에 갈 수 있는 가장 빠른 길을 미리 알아두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3. 진통 시간 동안 예비 엄마의 곁을 지켜주세요

진통을 경험하며 고통스러워하는 예비 엄마를 지키는 예비 아빠의 마음도 애가 탈 테지요. 그렇다고 예비 엄마의 곁에서 "힘을 내" "좀 더 힘줘봐" 등의 여러 가지 주문들은 오히려 예비 엄마를 귀찮게 하는 일이 될 수 있으니 말로 하는 격려보다는 조용히 손을 잡아주며 격려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4. 예비 엄마에게 고마움에 대한 마음을 표현해 주세요

출산으로 인해 온몸의 진이 다 빠진 예비 엄마에게는 꼭 고마움에 대한 표현을 해주세요.

물론 기다렸던 아기가 태어나면 자연스레 관심이 아기에게로 가더라도 예비 엄마가 회복실로 옮길 때까지 끝까지 예비 엄마의 곁을 지키며 힘들었을 예비 엄마를 격려해 주세요.

댓글0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