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발달 정보
20개월 우리 아이, 얼마나 자랐을까요?
댓글 45
조회수 54342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아이는 점차 일정한 규칙에 따른 생활에 익숙해집니다. 이 시기 아이들에게 일관성 있는 육아는 특히 더 중요하지요. 100% 정해진 규칙에 따라 움직이긴 힘들지만 놀이 시간, 밥 먹는 시간, 잠자는 시간 등 조금은 짜인 틀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 아이 발달에 중요하답니다.

*규칙적인 일과를 보낼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20개월의 아기는 생활 패턴이 안정됩니다. 아기 스스로도 밥 먹는 시간과 잠자는 시간을 규칙적으로 보내는 것에 대해 안정감을 느끼게 됩니다. 이런 규칙적이고 안정적인 일과는 아기가 일과 속에서 다음에 일어날 일에 대해 예측을 하게 돕습니다. 아기가 안정적으로 일과를 보낼 수 있도록 해주세요.

*호기심이 왕성해지며 고집도 생겨납니다.

이 시기의 아기들은 주변 환경에 대한 호기심이 왕성해지면서 자기 뜻대로 하지 못하면 짜증을 부리는 일도 발생합니다. 이는 아기가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다는 청신호이니 안전이나 공공질서에 어긋나지 않는 일이라면 아기가 원하는 대로 탐색을 할 수 있도록 경험을 제공해주세요.

* 식사시간에 "더 주세요" "안 먹어" 와 같은 자신의 의사를 말로 표현할 수 있어요

아기는 더 먹고 싶은 음식이 있을 때 "더 주세요"라든지 먹고 싶지 않을 때에는 "안 먹어"와 같은 간단한 말로 자신의 의사를 표현할 수 있습니다. 아기가 자신의 의사를 적절한 언어를 사용하여 표현했을 때 적극적인 태도로 언어자극을 준다면 아기의 의사소통능력도 더 빠르게 성장할 수 있을 거예요. 

꼭 참고해 주세요
차이의 놀이의 모든 콘텐츠는 아이를 돌보고 기르는 모든 양육자 분들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 입니다. 아이를 기르는 주 양육자는 아빠, 엄마, 조부모님, 돌봄 선생님 등 각 가정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다만, 매 콘텐츠마다 각 양육 상황을 고려하여 모두 기재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어 '엄마'로 표기하여 설명드리는 점이 있습니다. 차이의 놀이의 콘텐츠는 엄마가 주로 양육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써 엄마를 주로 언급하여 표기하는 것은 아닌 점 꼭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45
현우님약 19시간 전
아직 말몬,, 먹는것도 잘안먹이네요,,

허은진수아3일 전
605일 수아는 자기 이름을말할줄알게되었어요,어딨찌? 언제와? 이런말도 잘해요ㅎㅎ 자기이름을말하는게엄청또감동적이네요

구리주화니맘9일 전
아빠만 계속 부름~~~ 말 못해요

혁아놀자22일 전
떼가 늘었는데 딱 맞게 발달하는 거였네요^^;; 근데 더줘세요 안먹어... 말은 못해요ㅠㅠ 더줄까? 물어보면 고개를 끄덕이거나 응응 하는 신호로 제가 알아듣긴 합니다만..

aprotte25일 전
갑자기 단어습득이 빨라졌어요. 어쩌까... 하고 댕겨요....근데 아직 우유를 못한다는

얀달28일 전
말못함4

왕라니약 한 달 전
하루종일 아빠!!!!!!!만 찾고 이거뭐야? 옹알옹알.... 안먹 안아줘 말못합니다ㅠㅠ

최봄엄마임약 한 달 전
말못함3

오름읭약 한 달 전
맨날 안먹... 확마

여니다빈약 한 달 전
말못함2

GB86약 2달 전
말못함

써니25142달 전
늘 규칙적이게 일찍 자던 인가인데 갑자기 늦게자요ㅠㅠ

그랑죠2달 전
말을 못해요

가야꽃3달 전
신기하네요 이삼일전부터 엄청난 떼쓰기 시작했어요 건강한 것이지요? ^^;;

김봉화3달 전
엄마 아빠만할줄알아요 ㅠㅠ 시키는말은 다알아듣구하는데 이상한외래어만 줄줄줄 속상해요

시르이3달 전
말을 엄청 잘하더니 이불 덮어라 베게 가져와라 헬기 가져와라 우유 더줘라 업어라 안아라 아주 종부리듯이 부리네요 ㅠ

헤일리윤3달 전
밥먹으면서 또죠바~ 하는데 빵터졌네요ㅎ 말이 느려도 걱정마세요~ 저희 조카 둘다 또래보다 말 트이는게 많이 느렸는데, 나중에 어린이집에서 말이 갑자기 훅훅 늘더니, 제일 말 잘한다고 선생님이 그러시더라구요! 말 안한다고 모르는거 아니에요~ 입밖으로 나오지만 않을뿐 다 알고는 있다고 하니, 많이 알려주고 많이 말걸어줍시다! 정말 예전에 말 못할때 알려준걸 지금 말 좀 하니 가져와서 말하더라구요~

윤우맘334달 전
엄마 아빠 할미 안녕 빠빠 빠방 물 불 따치(때찌) 공 와(이리와) 할줄아는 단어가 많이 없네요.. 두단어 붙여서 말하기도 못해요ㅜㅜ

귀염시아4달 전
저희아기도 아빠 머머 엄마 밖에 못하는데 걱정이네요 ㅜ

슈니회장4달 전
요즘 엄마 졸려요 하는데 너무 이쁩니다 ㅠㅠ

댓글 더보기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