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의 놀이앱 설치하고
놀이팁 & 포인트 1,000원 받기!
다운로드
로그인회원가입주문배송조회마이페이지
놀이팁
아이와 함께 놀 때, 피해야 할 엄마 아빠의 4가지 모습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아이가 엄마 아빠의 말을 잘 따른다고 해서 결코 좋은 것만은 아닙니다. 아이는 아이답게, 자신의 생각을 낼 수 있어야 합니다. 자신의 생각을 뚜렷하게 펼칠 수 있는 아이를 위해 엄마 아빠가 꼭 피해야 하는 모습은 뭐가 있을까요?

지양해야 하는 것 - 부모가 주도하는 제안, 놀이

"잘 그렸어. 그런데 오두막에 문을 그리지 않았네? 문을 그려야겠다."  라는 식으로 아이에게 지시를 하고 잘못을 고쳐준다면, 아이의 주도성, 스스로 하는 힘을 반감시킬 수 있습니다.

아이와 놀면서 다음과 같은 말을 하지 않는지 생각해보세요! 

1. 명령한다

"사람들을 기관실에 그렸네. 객실에 그려 넣어야지"

2. 비판한다

"반죽으로 장난을 하면 안 돼"
"좀 더 위쪽에 붙여"

3. 가르친다

"문어를 잘못 그렸잖아. 봐, 다리 두 개를 안 그렸어. 문어는 다리가 여덟 개야"

4. 다그친다

"조심해, 그러다가 바닥에 쏟겠어"

5. 아이가 하는 말에 귀를 기울이지 않는다.

지도하고 명령하면서 아이의 신호, 말을 무시한다.


[꼭 알아두세요! ]

부모가 놀이를 이끌어가면 아이 뇌에서 도파민이 감소하고 스트레스 화학물질이 활성화됩니다. 또한 포유류 뇌의 분노 체계를 자극할 수 있지요.

사람은 원래 타고나기를 자유를 구속당하면 분노로 반응하게 되어 있습니다. 겉으로 잘 표현하냐, 내면에 쌓아두냐. 이슈이지요.

부모가 주도하는 놀이는 이렇게 해라. 그렇게 하면 안 된다는 식인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게다가 아이와 정서적 연결이 되지 않습니다. 이런 종류의 놀이는 아이에게 '내 생각은 가치가 없다. 나는 아무것도 할 수 없다'라는 자괴적인 생각을 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자기방어적 아이라면 흥미를 잃고 자리를 뜨겠지만 고분고분한 아이는 답답하게 느끼면서도 하는 수 없이 놀이를 계속할 것입니다.

아이가 고분고분 엄마 아빠의 말에 잘 따른다고 결코 좋은 게 아닙니다. 결국 자신이 혼자 살아야 할 인생이기에, 주도적으로 자기 놀이를 만들고 주도적으로 자기 생각을 명확히 하는 방법을 배워나가야 하지요. 혹여나 엄마 아빠의 주도적 놀이, 주도적 제안이 잘 따라온다고 하더라도 중간중간 진짜 그게 우리 아이의 생각인지 확인하시고, 아이가 이끄는 방향이 옳다고 말씀해주세요.

소중한 사람들과 공유해 보세요.
주소 복사
이런 이야기는 어때요?